대신경제硏, 제3회 대신경제연구포럼 개최
계열 대신경제연구소가 ESG경영 이슈를 짚는 대신경제연구포럼을 개최한다.

대신경제연구소(대표 조윤남)는 27일 오후 1시 50분부터 대신파이낸스센터에서 대주회계법인(대표 조승호)과 함께 ‘ESG경영의 이해관계자별 이슈와 대응’을 주제로 ‘제3회 대신경제연구포럼’을 개최한다고 20일 밝혔다.

이 포럼은 기업의 ESG 경영 이슈 중 최대 관심 포인트인 투자자, 공급망, 종업원 및 소비자 문제에 대한 기업의 대응방향을 찾는데 목적이 있다. 이번 포럼에서는 주주행동주의 활성화 방안과 공급망 ESG 전략수립, 수용불가능한 노동에 대한 점검, 소비자중심경영 실천 등에 대해 논의할 예정이다.

‘투자자 이슈와 대응방안’은 경제개혁연대 소장인 고려대학교 경영대학 김우찬 교수가, ‘공급망 이슈와 대응방안’은 대주회계법인 손기원 부대표가, ‘종업원 이슈와 대응방안’은 한국노동연구원 정영훈 연구위원이, ‘소비자 이슈와 대응방안’은 한국소비자원 이금노 선임연구위원이 발표한다. 각 주제별 토론자는 각 분야 실무자들이 참석해 이론과 실무의 조화를 갖춰 진행할 예정이다.

조윤남 대신경제연구소 대표이사는 “ESG 경영의 성과를 이루기 위해서는 ESG 주요 리스크를 관리하는 것이 중요하기에 이번 포럼의 주제를 ESG 경영의 핵심 이슈로 선정했다”면서 “기업이 ESG 경영을 추진함에 있어 가려운 곳을 시원하게 긁어줄 수 있는 자리가 될 것이라고 확신한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