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百, 샤인머스캣애플망고 등 설 선물세트 매출 급증 … 주요 이색 과일 세트 매출, 94% 급증
‘상차림 간소화’와 ‘소규모 모임’ 트렌드 영향 ...“이색 과일 물량 늘리고, 품목도 50% 확대”
현대백화점, "사인머스캣·애플망고... 올해 설 선물도 뜬다"

올해 설에는 높은 당도와 독특한 맛을 자랑하는 이색 과일이 인기 설 선물로 급부상하고 있다. 사과·배 등 차례상용 과일이 주를 이루던 설 명절 청과 선물이 가족모임이나 홈파티 등에서 간편하게 활용 될 수 있는 디저트 과일로 빠르게 변모하는 모습이다.

현대백화점(77,500 +1.57%)은 2022년 설 선물로 총 47종의 이색과일 세트를 선보인다고 18일 밝혔다.

현대백화점 관계자는 "장기화된 코로나19로 귀향과 차례 상차림을 간소화하는 '스테이 홈' 트렌드가 확산되며 사과와 배 등 전통적인 설 과일 선물 품목이 다변화되고 있다"며 "고객 니즈 변화를 반영해 전체 70여 종의 설 과일 선물 세트 중 약 70%에 샤인 머스캣, 애플 망고 등이 함께 구성되도록 선물을 기획했다"고 말했다.

먼저, 현대백화점은 프리미엄 디저트 대표 과일로 자리잡은 샤인머스캣을 주요 구성품으로 꾸민 선물세트 품목을 지난해 보다 50% 가량 늘려 총 20여종을 선보이고 있다. 한 송이당 중량 1kg이상, 당도17브릭스(Brix) 이상의 최상품 샤인머스캣만 선별한 ‘H스위트 샤인머스캣 세트(14만 5,000원, 3송이)’, 경북상주에서 높은 일교차와 일조량을 머금고 자란 샤인머스켓을 엄선해 200세트 한정으로 선보이는 '산들내음 THE 명품 상주 샤인머스켓(18만원, 4송이)' 등이 대표적이다.

또한, 쫄깃한 식감과 우수한 당도를 자랑하는 '켄트' 품종 중에서도 특대과인 개당 700g 이상만 선별한 'H-SWEET LIMITED 애플망고(14만 5,000원, 6개)', 샤인머스캣과 애플망고를 혼합 구성한 현대명품 샤인머스켓·애플망고 세트(13만원, 샤인머스캣 2송이·애플망고 2개) 등을 선보인다.

이밖에도 전통 제수용 과일인 사과·배 등과 이색 과일을 혼합 구성한 선물세트도 출시했다. 대표적으로 청송 사과(500g 이상), 안성 배(1kg 이상), 애플망고(700g 이상) 대과만을 선별해 구성한 'H-SWEET LIMITED 사과·배·애플망고 세트(18만원, 사과·배·애플망고 각각 2개씩), 샤인머스켓·사과·배 매(梅) 세트(14만원, 사과 3개, 배·샤인머스캣 각각 2개씩) 등이 있다.

고객 반응도 뜨겁다. 어제까지(2021.12.24~2022.01.17) 현대백화점의 샤인머스캣·애플망고·한라봉 등 이색 과일 선물세트 매출은 지난해 같은 기간과 비교해 94.5% 증가했다. 이는 전체 과일선물 세트 증가율(65%)를 크게 앞선 수치로, 특히, 샤인머스캣이 101.2% 늘었고, 애플망고와 한라봉 등 만감류 선물세트도 지난해보다 매출이 각각 93.7%와 83.1% 증가했다.

현대백화점 관계자는 "지난 해에 이어 올해도 집에서 안전하게 명절을 보내는 '홈설'족이 크게 늘며, 가족 등에게 감사의 마음을 전하고자 상대적으로 고가인 이색 과일 선물 세트를 찾는 고객이 급증하고 있는 추세"라며 "앞으로도 고객 수요에 맞는 다양한 선물 상품들을 선보일 계획"이라고 밝혔다.

뉴스제공=현대백화점, 기업이 작성하여 배포한 보도자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