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롯데마트·롯데슈퍼, 전 점에서 2022년 설 선물세트 ‘본 판매’ 시작
■ 롯데마트, 프리미엄 선물세트 및 10~20만원대 선물 세트 수요 증가 및 물량 확대
- 사전예약 기간동안 한우 선물세트 33.3%, 10~20만원대 선물세트 51.1% 신장
프리미엄부터 실속까지 챙길 수 있는 설 선물세트 판매!

롯데마트와 롯데슈퍼가 전 점에서 2022년 설 선물세트 본 판매를 시작한다.

코로나19 장기화로 이번 설에도 고향 방문 대신 비대면으로 선물을 보내는 수요가 지속될 것으로 예상된다. 또한 농·축·수산물 선물 허용액이 20만원으로 상향되어, 프리미엄의 고가 선물세트와 10~20만원대 선물세트를 구매하는 고객이 증가할 것으로 보인다.

실제로 롯데마트 사전예약 기간(‘21년 12월 9일~’22년 1월 18일) 매출을 분석해본 결과, 설날 사전예약 기간동안 한우 선물세트는 33.3%, 10~20만원대 선물세트는 51.5% 전년보다 증가했다. 롯데마트는 이러한 수요에 맞춰 1월 20일(목)부터 시작하는 설 선물세트 본 판매에서는 프리미엄 선물세트의 물량을 약 20%가량, 10~20만원대 선물세트 물량도 약 10%가량 확대했다.

대표 프리미엄 상품으로 지리산에서 건강하게 자라 최상위 무항생제 인증을 거친 ‘무항생제 지리산순우한 한우 1++ No.9 세트 1호(3kg)’를 69만원에 100세트 한정수량 판매한다. 또한, 10~20만원 선물 세트에서는 한우 세트와 수산 세트를 특히 강화했다. 롯데마트 전용시설에서 20일 이상 숙성한 ‘숙성한우 등심/저지방 혼합세트’(등심1kg,삼각살500g,꾸리살500g)는 19만 8,000원, 1등급 한우 등심, 채

뉴스제공=롯데쇼핑, 기업이 작성하여 배포한 보도자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