덤벨이코노미 현상에 주목, 피트니스 산업 성장 가능성에 투자 결정
누적 앱 다운로드수 약 50만명, 회사 매출규모 성장세 이어가
하이트진로, 운동회원권 O2O 플랫폼 ‘㈜스톤아이’ 투자

하이트진로(29,400 -1.67%)(대표 김인규)가 쉽게 관리하고 이용할 수 있는 운동회원권 플랫폼을 개발한 스타트업 ‘㈜스톤아이(서비스명: 다짐)’를 투자처로 선정하고 지분 투자 계약을 체결했다고 5일 밝혔다.

하이트진로는 MZ세대를 중심으로 운동에 투자하는 비용과 시간이 증가하고 있는 덤벨이코노미(dumbbell-economy) 현상에 주목하고, 피트니스 산업이 꾸준히 성장할 것으로 전망해 투자를 결정하게 됐다.

‘다짐(多Gym)’은 운동시설 운영자와 회원간의 편의성을 증대한 O2O(Online to Offline) 플랫폼 서비스다. 회원들은 다짐 앱을 통해 헬스, 복싱, 골프 등 전국 1,500개 제휴 운동시설을 2,3개 선택해 생활패턴에 맞게 할인된 가격으로 ‘통합 회원권’을 구매∙이용할 수 있다. 또, 운영자들은 자체 개발한 소프트웨어 ‘다짐매니저’를 통해 회원들을 편리하게 관리할 수 있다.

그 결과 단기간에 누적 앱 다운로드 수 약 50만명을 기록했으며, 회원권 거래 건수가 지속적으로 늘고 있다. 앞으로도 서비스 지역을 확대해 성장세가 더욱 강화될 것으로 기대한다.

하이트진로 신사업개발팀 허재균 상무는 “하이트진로는 2019년부터 F&B 분야는 물론 스마트팜, 물류 업체, 게임회사 등 경쟁력을 갖춘 다양한 스타트업을 투자해왔으며, 앞으로도 유망한 스타트업들을 발굴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뉴스제공=하이트진로, 기업이 작성하여 배포한 보도자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