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전예약 시작 두 달 만에 1300만 돌파 ••• MMORPG 중 역대 최다 사전예약 달성
공식 홈페이지에서 9차 사전 캐릭터명 선점 이벤트 진행중
엔씨소프트(720,000 +1.12%)(대표 김택진)가 신작 멀티플랫폼 MMORPG(다중접속역할수행게임) ‘리니지W’의 글로벌 사전예약이 1300만을 넘어섰다고 18일 밝혔다.

엔씨(NC)는 8월 19일(한국 기준)부터 글로벌 사전예약 프로모션을 진행 중이다. 프로모션 시작 후 약 두 달 만인 오늘(18일) 사전예약 1300만을 달성했다. MMORPG 장르 중 역대 최다 사전예약 기록이다.

엔씨(NC)는 지난 10월 16일, 아홉 번째 월드 ‘조우’를 개설하고 9차 ‘사전 캐릭터명 선점’ 이벤트를 시작했다. 이용자는 10월 25일 00시(한국 기준)까지 공식 홈페이지에서 원하는 클래스와 캐릭터명을 정할 수 있다. 캐릭터명은 월드(12개 서버) 내 단 하나만 존재한다.

리니지W는 11월 4일 글로벌 서비스를 시작한다. 자세한 정보는 공식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뉴스제공=엔씨소프트, 기업이 작성하여 배포한 보도자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