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설명 : SK바이오팜 임직원들이 지난 8일 경기도 성남시 판교 본사에서 ‘행복두끼 프로젝트’ 봉사활동을 마친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SK바이오팜 제공

[2021.10.12] 사회공헌 네트워크 행복얼라이언스는 지난 8일 멤버사 ‘SK바이오팜’ 임직원들과 함께 사각지대 결식아동들을 위한 ‘기초 생필품 패키지’ 포장 자원 봉사를 진행했다고 12일 밝혔다.

행복얼라이언스는 멤버 기업들이 가진 전문 역량과 자원을 연계해 복지 혜택이 닿지 않는 사각지대 아이들을 위해 행복도시락을 전달하는 ‘행복두끼 프로젝트’를 포함하여 다양한 활동을 진행해오고 있다. 올해부터는 결식우려아동들 대부분이 생활 전반에 다양한 결핍을 갖고 있는 점을 고려하여, 일상 생활에 꼭 필요한 품목으로 구성된 ‘기초 생필품 패키지’ 지원을 진행하고 있다.

행복얼라이언스 ‘기초 생필품 패키지’에는 아동들의 위생 관리와 건강한 성장을 돕기 위해 멤버사들이 세심히 선별한 기부 물품으로 채워졌다. 해당 패키지는 ▲비타민엔젤스의 비타민 ▲업드림코리아의 생리대 ▲라이온코리아의 칫솔, 치약, 손소독제 등 위생용품으로 구성됐으며 한 명이 6개월간 사용할 수 있는 분량으로 패키지를 구성하였다.

SK바이오팜 임직원들은 기초 생필품 패키지 포장 봉사에 자원하며 결식우려아동을 위한 안전망 구축에 적극 협력했다. 경기도 안성시 행복두끼 프로젝트 대상 아동들에게 전달될 물품과 손수 작성한 응원 편지를 함께 담아 총 70 박스를 포장했다.

SK바이오팜은 이번 활동 이외에도 SK㈜와 함께 성남시 저소득 어르신들의 식사 문제 해결을 위한 ‘한끼 나눔 온(溫)택트 프로젝트’에 참여했다. 성남 소재 청소년·노숙인 쉼터 ‘안나의 집’에서 주기적으로 자원 봉사하고, 행복나래 · 행복ICT 등 사회적 기업들과 협업하는 등 다양한 사회공헌도 추진 중이다.

SK바이오팜 남완호 기업문화본부장은 “코로나19로 위생 관리가 더욱 중요한 시기에 행복얼라이언스와 함께 아이들의 건강한 일상 생활을 보장할 수 있는 기회에 함께 할 수 있어 뜻 깊다”며 “앞으로도 임직원들과 함께 사회의 그늘진 곳을 비추는 사회공헌 활동을 지속적으로 추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행복얼라이언스 사무국을 맡은 행복나래㈜ 조민영 본부장은 “자라나는 아이들이 건강하고 행복하게 성장하는 사회를 만들기 위해 기꺼이 자원봉사로 힘을 더해주신 SK바이오팜 임직원 여러분께 감사 드린다”며, “복지 사각지대에 놓여 마땅히 주어진 권리를 누리지 못하는 아이들을 위해 앞으로도 꾸준히 기업, 정부, 시민과의 협력을 이어나가겠다”고 말했다.

행복얼라이언스는 우리 사회가 안고 있는 대표적 과제 중 하나인 결식우려아동 문제 해결에 공감하는 105개 기업, 32개 지방정부, 시민이 협력하여 아이들을 지원하는 행복 안전망이다. 또한, 다양한 역량과 자원을 갖추고 있는 멤버 기업들이 힘을 모아, 기초 생필품 지원부터 주거환경개선까지 아이들에게 필요한 다양한 영역을 지원해 실효적인 안전망을 구축하고 있다. 행복얼라이언스 운영 사무국인 행복나래㈜는 SK가 설립한 구매 서비스 회사로서, 사회적 기업을 지원하고 연결하여 사회적 가치를 창출하는 일에 이익 전액을 사용하고 있다.

뉴스제공=SK네트웍스, 기업이 작성하여 배포한 보도자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