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온, 빈폴과 손잡고 오는 23일부터 29일까지 단독으로 ‘빈폴 패밀리 위크’ 진행
가을, 겨울 의류 판매 시기 앞당겨져… 롯데온 8월 아우터 매출 전월대비 2배 이상 증가
빈폴멘, 빈폴레이디스 등 빈폴 10개 브랜드 롯데온 단독 혜택
빨라진 가을, 지금부터 준비하세요!

롯데온(ON)에 가을이 빠르게 찾아왔다.

롯데온은 패션 브랜드 빈폴과 손잡고 오는 23일부터 29일까지 단독으로 ‘빈폴 패밀리 위크’ 행사를 진행한다. 행사 기간 빈폴멘, 빈폴레이디스, 빈폴키즈 등 빈폴의 10개 브랜드를 롯데온 단독 혜택으로 선보이며, 최대 30% 할인 쿠폰을 제공하고 카드사별 최대 7% 할인 적용이 가능하다.

롯데온은 올해 가을, 겨울 의류 판매 시기가 빨라 짐에 따라 이번 행사를 앞당겨 준비했다. ‘빈폴 패밀리 위크’는 일반적으로 11월에 진행하는 행사로 F/W 신상품이 출시되는 9월에 진행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실제로 롯데온의 의류 매출을 살펴보면 지난해에는 가디건, 자켓, 점퍼 등 아우터 매출이 9월부터 크게 늘어난 반면, 올해는 아우터 매출이 8월부터 전월 대비 2배 이상 크게 늘어나는 등 가을, 겨울 의류 구매 시기가 한달 빨라진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최근 백신 접종 확대 및 사회적 분위기 완화로 가을 외출에 대한 기대감이 높아진 점이 반영된 것으로 보인다.

특히 이번 ‘빈폴 패밀리 위크’는 2021년 F/W 신상품이 포함되는 점이 특별하다. 기존 패밀리 세일과 달리 행사 시기가 앞당겨지면서 출시 한달도 되지 않은 신상품에도 혜택을 적용했으며, 더불어 2020년 베스트셀러 상품과 빈폴 자사몰에서만 판매하던 단독 상품 등 인기 상품으로 행사를 구성했다.

대표적으로 롯데온에서 유통사 단독으로 선보이는 2020년 베스트셀러 상품 ‘빈폴멘 블루 코듀로이 솔리드 셔츠’를 최종 혜택가 7만원대에, ‘빈폴레이디스 퍼플 글렌 체크 오픈 트렌치 코트’를 최종 혜택가 24만원대에 판매한다. 2021년 신상품으로는 ‘빈폴멘 가을 신상품 울 베럴 B 카디건’을 최종 혜택가 18만원대에 판매하며, 유명 일러스트 작가 강한, 범피펜슬 등과 협업한 티셔츠와 맨투맨 등 콜라보 제품도 선보인다.

또한, 롯데온은 사은품 증정 행사 및 적립 혜택과 이벤트도 진행해 혜택을 강화했다. 빈폴멘, 빈폴키즈 등 5개 브랜드에서 브랜드별 일정 금액 이상 구매 시 선착순, 추첨 등 다양한 방식으로 사은품을 증정한다. 더불어 브랜드별 엘포인트를 최대 10% 적립해주며, 출석체크 이벤트도 진행해 출석 인증 시 일 별 엘포인트 500점, 행사 기간 모두 출석 시 3,500점을 지급한다. 더불어 롯데온 직원들이 직접 촬영하고 연출한 행사 소개 영상을 제작해 쇼핑에 재미를 더했다.

롯데온 이신혜 패션팀장은 “올해 여름 사회적 거리두기로 위축됐던 소비 심리가 점차 회복되고 가을 외출에 대한 기대감이 커지면서 지난해보다 가을, 겨울 의류를 찾는 시기가 빨라졌다”며, “이러한 트렌드에 맞춰 ‘빈폴 패밀리 위크’ 행사 시기를 앞당겨 준비했으며, 2021 년 신상품과 베스트셀러 상품을 모아 행사를 구성해, 빈폴 브랜드와 롯데온 고객들에게 즐거운 경험이 되도록 새롭게 행사를 준비했다”고 말했다.

뉴스제공=롯데쇼핑, 기업이 작성하여 배포한 보도자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