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더타운 활용해 BGF교육연구센터 똑같이 구현, 4단계 격상 후 전면 온라인 강의로 대체
최근 오픈한 세계 최초 메타버스 편의점인 ‘CU제페토한강점’에서 팀 단위 워크샵도 진행
임직원 사기 진작 위해 온라인 클래스 열고 스마트 오피스 확대, 로봇 업무 자동화 도입
메타버스 강의 어때요? BGF그룹 가상현실 교육센터 오픈!

‘오늘 10시 메타버스 교육센터로 들어오세요~’

BGF그룹이 코로나19의 장기화로 기업에서도 비대면 업무와 소통의 중요성이 커짐에 따라 메타버스(Metaverse) 가상현실 교육센터를 오픈했다고 9일 밝혔다.

BGF그룹은 최근 메타버스 플랫폼인 게더타운(Gathertown)을 활용해 ‘BGF 가상현실 교육센터’를 열고 임직원 직무교육을 진행하고 있다.

BGF 가상현실 교육센터는 서울 혜화동에 위치한 BGF교육연구센터를 실제와 똑같이 구현한 온라인 공간이다. 강의장과 카페테리아, 야외공간까지 그대로 옮겨와 임직원들 누구나 쉽고 편하게 이용할 수 있다.

교육 과정 중 화상으로 음성과 시청각 자료를 지원함으로써 강의 및 발표, 실습도 실제 대면 교육과 동일하게 진행할 수 있다. 교육생들끼리 개별적인 대화도 가능하며 가상공간의 특성을 살려 휴식시간에는 온라인 게임도 즐길 수 있다.

최근엔 올해 상반기 신입사원들을 대상으로 Pre-SC 교육을 진행했다. 생활 방역 지침 4단계 격상 이후 대면 집체 교육이 불가해지면서 모든 교육 과정을 메타버스를 활용한 온라인 강의로 전면 대체한 것이다.

신입사원들의 반응도 뜨거웠다. 교육에 참가한 BGF리테일(172,000 +1.78%) 경기남영업부 나대원 주임은 “가상공간이라 더욱 재미있게 교육에 참여할 수 있었고 평소 만나기 어려웠던 동기들 간의 우정도 쌓을 수 있는 매우 특별한 경험이었다”며 높은 만족도를 나타냈다.

BGF그룹은 이와 함께 세계 최초의 메타버스 제휴 편의점인 ‘CU제페토한강점’에서 팀 단위 워크샵도 진행하고 있다.

CU는 지난달 글로벌 메타버스 플랫폼인 제페토(ZEPETO)의 한강공원 맵에 가상현실 편의점 CU제페토한강점을 열었다. 고객들을 위한 새로운 마케팅 플랫폼을 임직원들을 위한 소통 장소로도 활용하고 있는 것이다.

팀 단위 워크샵은 구성원 소통 강화, 일하는 방식의 변화, 업무 노하우 공유 등을 목표로 전국 현장 부서의 자율 신청을 받아 진행되는 리뷰 프로그램이다. 현재까지 총 20여 개 팀이 참여해 ‘OO가(이) 필요해’라는 주제로 자유롭게 모임을 가졌다.

BGF그룹은 코로나19 상황 속에서도 임직원 사기 진작과 화합 도모를 위해 다양한 소통 프로그램을 펼치고 있다. 와인 테이스팅, 가죽 공예, 북 콘서트, 아로마 테라피 등 다양한 주제로 온라인 원데이 클래스를 여는 ‘BGF 문화다방’이 가장 큰 인기다.

또한, 업무 효율성과 조직 몰입도를 높이기 위해 올해 순차적으로 전국 지역 사무실을 대상으로 스마트 오피스를 확대하고 있으며 업계 최초 법인차 제공, 로봇 업무 자동화 솔루션 RPA 도입 등을 통해 임직원들의 업무 효율성과 만족도를 높이고 있다.

BGF 김성한 인재개발팀장은 “코로나19 상황 속에서도 새로운 방식의 교육 및 소통 프로그램을 도입해 임직원들의 역량을 높이는 한편 상호 교류를 활성화 하는데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며 “MZ세대들의 문화 코드가 기업 활동에 자연스럽게 녹아 들며 보다 젊고 창의적인 조직문화를 만드는 데도 큰 도움이 되고 있다”고 말했다.

뉴스제공=BGF리테일, 기업이 작성하여 배포한 보도자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