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시오날 빈티지 포트, 100년 숙성도 가능한 숙성 잠재력 뛰어나
‘죽기전에 꼭 마셔봐야 할 와인 1001’, ‘세계 최고의 베스트 와인 10’ 선정
하이트진로, 전설의 포트 와인 ‘킨타 두 노발(Quinta do Noval)’ 20종 출시

하이트진로(35,600 -3.52%)(대표 김인규)가 포르투갈을 대표하는 포트 와인 ‘킨타 두 노발(Quinta do Noval)’ 20종을 독점 판매한다고 2일 밝혔다.

하이트진로는 ‘킨타 두 노발’의 최고급 와인부터 대중적인 와인까지 소비자 선택의 폭을 넓혔으며, 와이너리에도 극소량만 남은 ‘나시오날 빈티지 포트’의 다양한 빈티지를 국내에 선보여 더욱 의미가 있다.

‘포트 와인’은 발효 중인 와인에 브렌디를 넣어 알코올 함량을 17~21%로 높인 주정 강화 와인이다. 특히, 포트 와인 중 작황이 훌륭한 해에만 만드는 ‘빈티지 포트’는 전체 생산량의 5% 미만에 불과해, 희소가치가 높아 와인 애호가들의 소장 아이템 중 하나로 꼽힌다.

포르투갈 도우로 밸리 중심에 위치한 ‘킨타 두 노발’은 1715년에 설립된 가장 오래된 와이너리이자 가장 뛰어난 포트 와인 와이너리이다. 145헥타르에 이르는 포도밭은 고도 100~350m의 계단식 비탈 경사로, 물 빠짐과 채광이 좋아 와인 생산에 적합한 자연환경을 갖추고 있다.

‘킨타 두 노발 나시오날 빈티지 포트’는 포도밭 중 가장 뛰어난 6헥타르의 구획에서 재배한 포도를 사용, 작황이 좋은 해에만 생산된다. 또, 숙성 기간에 따라 아로마향이 달라지기 때문에 최고 100년까지도 숙성 가능한 ‘불멸의 와인’이라 불린다. ‘죽기전에 꼭 마셔봐야 할 와인 1001’과 와인 전문 매체 ‘와인서쳐’가 발표한 ‘세계 최고의 베스트 와인 10’에 선정된 바 있다. 특히, 2011 빈티지는 유명 와인 평론가 로버트 파커, 제임스 서클링과 미국 와인전문지인 와인인수지아스트에서 모두100점을 받으며 한번 더 인정을 받았다.

‘킨타 두 노발’ 20종은 신세계백화점 본점, 현대백화점(목동점, 판교점, 천호점) 및 현대 프리미엄 아울렛 송도점, 와인샵을 통해 한정 수량으로 판매될 예정이다.

뉴스제공=하이트진로, 기업이 작성하여 배포한 보도자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