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가전 라이브커머스 방송 사상 최고 시청 기록
3040 여성 시청자 관심 폭발... 디자인, 편의성 호평
내달 2~6일 삼성닷컴서 라이브커머스 '비스포크 큐커 위크' 진행
삼성전자 '비스포크 큐커' 런칭 이벤트 시청자수 50만명 육박

삼성전자(77,200 +1.45%)의 신개념 조리기기 '비스포크 큐커'의 런칭 이벤트 시청자수가 50만명에 육박한 것으로 나타났다.

비스포크 큐커 출시 기념으로 지난 28일 네이버쇼핑 라이브를 통해 진행한 '한큐쇼'의 누적 시청자 수는 48만명으로 잠정 집계됐다.

이 수치는 삼성전자가 그간 네이버와 삼성닷컴의 라이브커머스 플랫폼으로 진행한 가전 제품 방송 중 가장 높은 누적 시청자 수이다.

시청자는 연령별로 30~40대가 주를 이뤘고, 남성 비중도 전체의 25%를 차지한 것으로 나타났다.

삼성전자는 이 날 네이버쇼핑 라이브커머스를 통해 소비자들에게 비스포크 큐커를 처음 소개하며, 이 제품 하나로 한큐에 집밥 한 끼를 멋지게 완성할 수 있다는 콘셉트로 방송을 진행했다.

삼성전자가 신제품을 라이브커머스 플랫폼을 통해 런칭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방송 시작 전부터 누적 접속자 수가 10만명을 넘었고, 댓글로는 “기대된다”, “궁금하다”는 반응이 줄을 이었다. 방송 시작 후에는 “비스포크 대박”, “디자인 예쁘다”, “할 수 있으면 전부 비스포크로 꾸미고 싶다” 등 비스포크 가전 특유의 감각적인 색상과 군더더기 없는 디자인에 대한 호평이 이어졌다.

방송이 한창 진행되자 비스포크 큐커의 4가지 요리를 4개 존(Zone)에서 동시에 할 수 있는 ‘멀티쿡’ 기능과 그릴ㆍ에어프라이어ㆍ전자레인지ㆍ토스터 역할을 제품 한 대가 다 해주는 ‘4-in-1’ 기능으로 집에서도 맛있고 간편하게 수준급 요리를 즐길 수 있다는 점이 시청자들을 사로잡았다.

또한, 제품 한 대로 4가지 조리기기의 역할을 모두 할 수 있어 주방공간을 널찍하게 활용할 수 있다는 점도 큰 호응을 얻었다.

삼성전자가 국내 대표 식품업체 8곳, 삼성카드와 협업해 처음으로 선보인 정기 구매 약정 서비스인 ‘마이 큐커 플랜’에 대한 관심도 상당히 높았다. 실제 이날 제품을 구매한 소비자의 90% 이상이 마이 큐커 플랜 가입자인 것으로 집계됐다.

삼성전자는 내달 2~6일 삼성닷컴에서 매일 라이브커머스 ‘비스포크 큐커 위크(Week)’를 진행할 예정이다. 개그맨 부부인 홍윤화, 김민기(2일 방송), 요리 유튜버 육식맨(6일)이 참여하는 방송 외에도 프레시지(3일), 마이셰프(4일), 청정원(5일)과 협업한 방송도 진행된다.

이 제품의 명칭인 큐커(Qooker)는 음식 수준을 높여준다는 의미의 ‘Quality’와 빠르다는 뜻의 영어 단어 ‘Quick’에 공통으로 사용되는 알파벳 ‘Q’, 조리기기를 뜻하는 ‘Cooker’라는 단어를 조합해 만들었다.

이 제품은 ▲4개의 조리 존(Zone)이 있어 최대 4가지 요리를 동시에 진행할 수 있는 ‘멀티쿡’ ▲밀키트와 가정간편식 뒷면에 인쇄된 바코드를 휴대폰의 ‘스마트싱스 쿠킹’ 앱을 통해 카메라로 스캔하기만 하면 각 존마다 온도와 시간 등 최적의 조리값이 자동으로 설정되는 ‘스캔쿡’ ▲‘삼성 클럽드셰프(Club des Chefs)’ 소속 셰프들이 개발한 요리 가이드와 최적의 조리 알고리즘이 탑재된 ‘셰프쿡’ 기능으로 집밥 한끼를 맛있고 빠르게 만들어 준다.

뉴스제공=삼성전자, 기업이 작성하여 배포한 보도자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