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사용 가능한 물품 3,000여점 기증, 밀알복지재단 굿윌스토어 통해 판매
수익금 전액 장애인 직원의 경제적 자립 위해 사용
환경 보호·장애인 상생·사회적 책임 실천하는 ‘1석3조’ 캠페인
한화생명 임직원
‘GIVE GREEN’ 캠페인 통해... ESG경영 실천

한화생명(3,435 -1.86%)이 장애인 직업재활시설 ‘굿윌스토어’와 함께임직원의 물품을기증하는 ‘GIVE GREEN(기브 그린)’ 캠페인을진행하며 ESG경영 실천에 앞장섰다.

한화생명은 1일(화) 서울 여의도 63한화생명빌딩에서 ‘GIVEGREEN’ 캠페인 기증식을 통해 임직원이 기증한 물품 약 3,000점을 장애인 직업재활시설인밀알복지재단의 ‘굿윌스토어’ 대전점에 전달했다.

이날 기증식에는 한화생명 김영식 홍보실장과 밀알복지재단 굿윌스토어의 한상욱 본부장, 이석영대전점 원장이 참석했다.

‘GIVE GREEN’ 캠페인은 자원재활용을 통해 환경 보호에 기여하고, 장애인 직원의 경제적 자립을 돕기 위해 지난 20일(목)부터 28일(금)까지 9일 간 진행됐다.

특히 이번 캠페인은 비대면 형식으로 진행됐다. 기부 참여를 원하는 임직원은 온라인으로 기증신청서를 작성한 후 사내 무인 기부함에 물품을 넣기만 하면 됐다.

또한 ‘택배 방문 수거 서비스’를 통해 자택에서도쉽게 기부에 참여할 수 있도록 편의를 더해 임직원 참여도를 높였다.

캠페인에 참여한 임직원들에게는 연말정산 소득공제, 자원봉사 시간 인정, 친환경 굿즈 증정 등 회사 차원에서 다양한 혜택을 제공해 기부 참여의 즐거움과 만족도를 더했다.

한화생명 임직원들은 의류, 잡화, 책, 소형가전 등의 다양한 물품 3,000여점을 자발적으로 기증하며 적극적으로동참했다.

기부 받은 물품들은 상품화 과정을 거쳐 굿윌스토어 대전점에서 판매될 예정이다. 판매수익금 전액은굿윌스토어 장애인 직원의 경제적 자립을 위해 사용된다.

한화생명 김영식 홍보실장은 “이번 캠페인은 자원 재활용을 통한 환경 보호, 장애인 일자리 창출을 통한 상생, 나눔 문화를 통한 임직원의 사회적책임 실천을 추구하는 1석 3조의 CSR 활동”이라며 “앞으로도전사 임직원이 ‘함께 멀리’의 정신으로 사회적 책임 실천에동참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화생명 임직원들이 물품을 기증한 굿윌스토어는 국내 최초로 소매유통과 장애인 직업재활시설을 결합한 재사용품 판매장이다. 개인과 기업으로부터 물품을 기부 받아 판매한 수익으로 매장 내 장애인을 고용한다.

뉴스제공=한화생명, 기업이 작성하여 배포한 보도자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