즉석원두커피 브랜드 CAFE GET(카페 겟) 모델로 카페사장 최준 선정하고 SNS 광고 선봬
열대우림동맹 인증 원두, 텀블러 할인, 無형광·無표백 크라프트컵 등에 MZ세대 큰 호응
CAFE GET 광고 보고 댓글 달기, 카페사장 최준 홍보물 인증샷 등 이벤트 풍성(5.3~5.16)
유튜브 카페사장 최준, 진짜 카페 사장 됐다! CU, 개그맨 김해준 CAFE GET 광고모델로 발탁

'철이 없었죠. 커피를 사랑한다고 유학을 했다는 자체가...'

CU가 ‘카페사장 최준’으로 큰 인기를 끌고 있는 개그맨 김해준을 즉석원두커피 브랜드 CAFE GET(카페 겟)의 광고모델로 발탁했다고 3일 밝혔다.

개그맨 김해준은 유튜브 채널 피식대학에서 ‘카페사장 최준’이라는 캐릭터로 활약하고 있다. 카페사장 최준은 특유의 느끼한 말투와 과장된 다정함을 매력 포인트로 ‘준며든다(최준+스며든다)’는 신조어를 만들어낼 만큼 MZ세대 사이에서 최고의 주가를 올리고 있다.

김해준은 총 3편의 광고에서 CAFE GET의 사장으로 분해 열대우림 동맹 인증(Rain Forest Alliance·RFA)을 받은 친환경 원두와 텀블러 이용 캠페인 등 CAFE GET의 특장점을 특유의 느끼하고 뻔뻔한 캐릭터를 살려 소개한다. 카페사장 최준의 유행어인 ‘철이 없었죠’ 등을 자연스럽게 녹여내 광고에 재미를 더했다.

CU가 개그맨 김해준을 CAFE GET의 모델로 선정한 것은 CAFE GET의 트렌디한 감성을 효과적으로 전달하여 최근 즉석원두커피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는 MZ세대를 공략하기 위해서다.

CU의 즉석원두커피 연령대별 매출 비중을 살펴보면 3년 전인 2018년에는 39.8%에 머물렀던 20~30대 고객 비중은 2019년 42.2%, 2020년 46.5%로 꾸준히 신장하여 올해 1분기에는 전체 매출의 절반(48.2%) 수준으로 늘어났다.

20~30대 고객의 이용률이 높은 구독 쿠폰 서비스에서도 가장 구독자 수가 많은 카테고리로 즉석원두커피가 꼽혔다.

과거 편의점 즉석원두커피는 가격적 메리트가 큰 대표적인 가성비 상품으로 알뜰 소비 경향이 강한 40~50대 중장년층이 큰 비중을 차지했지만, CU가 자체브랜드 론칭과 함께 커피의 맛과 품질을 크게 높이면서 커피 전문점에 익숙한 젊은층까지 편의점으로 발길을 돌리고 있는 것이다.

특히, CU가 친환경 농법을 실천하는 농장에서 키워낸 열대우림동맹인증 원두 사용, 텀블러 할인, 무형광·무표백의 크라프트컵 사용 등 환경까지 생각한 커피를 선보이면서 친환경 소비에 대한 관심이 높은 MZ세대들의 선호도가 한 층 높아졌다.

CU는 이번 CAFE GET 광고 론칭에 맞춰 다양한 이벤트를 진행한다.

이달 3일부터 16일까지 CU 공식 유튜브 채널 씨유튜브를 통해 CAFE GET 광고를 시청한 후 댓글을 단 구독자를 대상으로 카페사장 최준 자필 사인이 담긴 CAFE GET 앞치마(1명), 열대우림동맹 인증을 받은 친환경 원두(9명), CAFE GET 아메리카노 교환권(500명)을 증정한다.

이어 이달 17일부터 31일까지는 CU 점포 내에 있는 카페사장 최준 홍보물을 찍어 해시태그와 함께 업로드하는 인증샷 이벤트를 진행한다. 응모자 중 추첨을 통해 CAFE GET 아메리카노 교환권(100명)을 선물한다.

BGF리테일(182,000 +0.83%) 연정욱 마케팅팀장은 "재미와 가치소비를 모두 추구하는 MZ세대에게 커피의 맛은 물론 환경까지 생각한 CAFE GET을 재치 있게 알릴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이라며 “CU는 앞으로도 우수한 상품력에 재기 발랄한 마케팅을 더해 편의점 즉석원두커피 시장을 선도해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BGF리테일은 지난달 개그맨 김해준을 비롯한 유명 크리에이터들이 다수 소속된 샌드박스네트워크와 ‘디지털 커머스 활성화를 위한 전략적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뉴스제공=BGF리테일, 기업이 작성하여 배포한 보도자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