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마트, 가정의 달 맞아 5월 한달 간 한우/수입육 선물세트 24종, 최대 30 %할인판매
코로나로 인한 선물 수요 증가 예측해 준비, 명절 아닌 기간의 한우 선물세트는 이례적
지난해 5월 축산 선물세트 테스트 판매 실적 호조.. 올해는 전년 대비 3배 가량 물량 확대
명절도 아닌 5월에 등장한 한우선물세트!!

추석, 설 명절이 아닌 5월에 한우선물세트가 등장했다.

롯데마트가 가정의 달을 맞아 5월 한달 간 한우/수입육 선물세트 24종을 준비해 최대30%할인판매에 나선 것이다.

어린이 날, 어버이 날 등이 몰려있어 가족간의 모임이 많은 5월이지만, 올해는 코로나로 인해 가족 간의 식사 및 만남 보다는 선물로 감사의 마음을 전달하려는 수요가 많을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지난해 롯데마트는 가정의 달인 5월 한우/수입육 선물세트를 사전 기획해 준비한 바 있으며, 준비 물량인 800세트 완판을 기록하면서 명절이 아닌 기간에도 축산물 선물세트 수요가 있음을 경험했다.

이에 올해는 지난해보다 3배 이상 품목과 물량을 늘려 총 24종, 2400세트의 한우/수입육 선물세트를 준비했다.

특히, 명절 기간의 선물세트는 다수의 상품 구매 시 더 많은 혜택을 드리는 다다익선 혜택이 주로 이루나, 5월 가정의 달의 경우 낱개 판매의 비중이 높기 때문에 1개를 구매하더라도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한우의 경우 20%, 수입육 선물세트는 30%의 할인을 결정했다.

대표 인기 선물세트로 ‘미국산 갈비세트(3kg)’를 30% 할인해 10만1500원에, ‘한우 등심정육 세트(1등급 등심500gx2, 국거리/불고기 각 500g)’를 20%할인해 14만8000원에 판매하며, 그 외에도 22개 종류의 다양한 축산물 선물세트를 준비해 엘포인트(L.POINT) 회원 대상으로 최대 30% 할인 판매한다.

롯데마트 윤병수 신선식품부문장은 “5월 가정의 달을 맞이해 감사의 마음을 전하고 싶은 고객들을 대상으로 축산물 선물세트를 준비했다”며, “어려운 시기를 극복하는데 이번 선물세트가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뉴스제공=롯데쇼핑, 기업이 작성하여 배포한 보도자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