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 18, 25일 3회 운항, 11일 제외한 매주 일요일 오후 12시 30분 출발
하나카드로 결제하면 총액 운임 최저 7만원부터
탑승권 및 하나카드 소지 시 엔제리너스 아메리카노 2잔 무료
진에어(23,100 -1.49%)(www.jinair.com)가 4월 국제선 관광비행 운항과 함께 다양한 혜택을 마련했다.

4월에는 4일, 18일, 25일 총 3회 운항할 예정이며, 11일을 제외한 매주 일요일 오후 12시 30분에 인천공항에서 출발한다. 해당 항공편은 대구와 부산을 거쳐 대한해협 상공을 선회 후 오후 2시 30분에 다시 인천으로 돌아온다. 해당 항공권은 진에어 홈페이지 및 웹, 앱을 통해 총액 운임 기준 최저 10만 8천원부터 판매된다.

먼저 진에어는 하나카드와 함께 운임 할인 등 최대 7만 8천원 상당의 혜택을 마련했다. 하나카드로 결제 시 3만 8천원 추가 할인이 적용돼 총액 운임 7만원부터 예매할 수 있고, 탑승 당일 관광비행 탑승권과 하나카드를 소지한 고객에게는 인천공항 엔제리너스에서 아메리카노 2잔이 무료로 제공된다.

여기에 탑승객들을 위해 다양한 기내 이벤트와 면세품 쇼핑 지원 혜택도 준비했다. 객실승무원으로 구성된 기내 이벤트 특화팀 ‘딜라이트 지니’가 깜짝 콘서트를 펼치고 간단한 게임을 통해 국내선 항공권과 모형 항공기 등을 증정한다.

또한 신라면세점과 롯데면세점, 현대백화점면세점 등 주요 면세점과 함께 멤버십 등급 업그레이드 등의 혜택을 지원한다. 특히 진에어 탑승객이 신라면세점을 이용하면 ‘신라뷰티키트’와 인터넷점 전용 S리워즈, 서울점 S리워즈 등을 추가로 받을 수 있다.

진에어는 “4월에도 국제선 관광비행을 운영함에 따라 다양한 혜택을 준비했다”며 “구역별 순차 탑승 및 하기, 발열 체크와 기내 손소독제 비치 등 방역은 물론 안전 운항에도 더욱 심혈을 기울이겠다”고 밝혔다.

뉴스제공=진에어, 기업이 작성하여 배포한 보도자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