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NK캐피탈, 창원시와 손잡고 지역경제 활성화 추진

BNK캐피탈(대표이사 이두호)은 17일(수) 오후, 창원시(시장 허성무)와 함께 지역 중소상공인 지원을 위한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자동차 금융상품 공급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BNK캐피탈과 창원시는 협업을 통해 지역 중소상공인에 대한 금융지원과 전기차 공급 확대 등을 통해 창원지역 경제에 활기를 불어넣기 위해 이번 협약을 추진했다.

BNK캐피탈은 이날 협약으로 창원지역 중소상공인과 시민에게 오토리스, 장기렌트카 등 자동차 관련 종합 금융서비스를 특별우대해 제공하고, 창원에 생산공장을 둔 한국GM차량의 판매 활성화를 위해 창원시와 협력하여 지역 세수 증대에 기여하기로 했다.

창원시도 BNK캐피탈의 지역 내 전기차 보급과 렌터카 등록 등에 필요한 행정지원을 적극 협조하기로 했다.

BNK캐피탈 류희석 오토금융본부장은 “창원지역 경제 활성화를 위해 물심양면으로 노력하겠다”며 “BNK캐피탈은 앞으로도 다양한 협업과 지원활동을 통해 지역과의 상생발전에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BNK캐피탈은 지역의 청년 취업난과 중소기업 인력난 해소를 위해 부산시에서 추진하는 전기차 보급사업인 ‘부산 청춘드림카’에도 2018년부터 매년 참여하는 등 그룹 차원의 ESG경영확대에 적극 동참하며 지역경제 활성화를 지원하고 있다.

뉴스제공=BNK금융지주, 기업이 작성하여 배포한 보도자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