향후 다양한 기업과의 협업 추진해 유용한 솔루션 적용 예정
국내 기업용 메신저 최초로 SAP 공식 지원
모바일로 SAP 시스템 실시간 알림 및 결재 처리 가능
"SAP 전자결재, 이제 카카오워크로 모바일에서"카카오엔터프라이즈, 카카오워크에 SAP 모바일 전자결재 시스템 추가

카카오(471,000 -2.28%)엔터프라이즈가 외부 파트너들과 적극적인 협업으로 카카오워크의 기능을 확장하고 있다.

카카오엔터프라이즈(대표 백상엽)는 17일, 국내 기업용 메신저 최초로 SAP의 비즈니스 테크놀로지 플랫폼을 카카오워크와 연동해 모바일 전자결재 시스템을 공식 지원한다고 밝혔다. 이용자는 기본 탑재돼 있는 카카오워크 전자결재 시스템, 기존의 자체 전자 결재 시스템, SAP 전자결재 시스템을 모두 선택해 활용할 수 있다.

SAP는 다수 기업이 활용하는 ERP 시스템인 만큼 활용도가 높을 것으로 보인다. 일반적으로 기업이 SAP 전자결재 시스템을 이용하려면 6개월 이상의 개발 기간을 필요로 한다. 카카오워크는 조직/사원 정보 연동 등 필수적인 연동 조건을 이미 갖추고 있어, 단 3주 정도면 SAP 시스템을 모바일 맞춤형으로 설정해 바로 이용할 수 있다.

SAP 모바일 전자결재는 국내 기업 인프라에 최적화한 결재 환경을 지원한다. 조직/사원 관리, 결재선 관리, 합의/참조/위임 등 다양한 결재 처리가 가능하다.쉽고 직관적인 관리자용 툴을 제공해 사전 지식이 없어도 쉽게 운영할 수 있다. 또 기업별로 데이터를 독립적으로 취급해 기업 고객의 각기 다른 환경과 요구사항에 맞는 보안 체계도 제공한다.

모바일 결재는 PC 환경에 비해 결재 과정을 대폭 줄일 수 있는 것도 장점이다. PC 기반의 전자 결재 업무는 시스템 접속 절차가 많고 데스크탑, vpn 등 접속 환경에 대한 제약도 존재한다. 모바일 시스템을 활용하면 장소/시간/네트워크 등 환경 제약 없이 실시간으로 결재 정보에 대한 알림을 받아보고 결재를 처리할 수 있다. 시스템 기반으로 결재 정보를 자동 취합하기 때문에 효율성을 높일 수 있으며, 특히 현장 업무가 많은 영업/구매, 제조 현장에서 실시간 문제를 처리해야하는 생산 직군에게 유용할 것으로 보인다.

SAP 대표 파트너로 다양한 지능형 솔루션을 개발/공급하는 ISTN도 이번 협력에 힘을 더한다. 카카오워크와 SAP 시스템 간 안정적인 서비스 제공을 위해 시스템 연동을 위한 엔진을 제공하며, SAP에서 활용도가 높은 시나리오를 카카오워크에서 Bot으로 구현하는 역할을 담당한다. ISTN은 SAP의 비즈니스 테크놀로지 플랫폼과 표준 기술을 적용해 보다 강력하고 유연한 통합 환경을 제공한다.

카카오엔터프라이즈는 많은 이용자가 SAP 모바일 전자결재 기능을 체험할 수 있도록 해당 서비스를 한시적으로 무료 제공한다. 양사는 향후 지속적인 협업을 통해 모바일 전자결재 시스템 뿐만 아니라 영업, 구매, 생산 관리 시스템 등 SAP의 시스템을 종합적으로 지원한 예정이다.

카카오엔터프라이즈 백상엽 대표는 ”많은 기업들이 활용중인 SAP 시스템을 모바일과 연동하면 업무 효율을 크게 높일 수 있다.” 며 “기업들의 필수 생존 과제인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을 위한 업무 환경을 혁신해 나갈 예정이다. 향후 카카오워크에 SAP봇과 같은 외부 서비스들을 탑재해 다양한 솔루션을 적용하고 종합 업무 플랫폼으로 더욱더 고도화해나갈 것” 이라고 밝혔다.

한편, 카카오워크는 17일 서비스 업데이트를 진행하고 업무에 유용한 기능을 추가 탑재했다. 메시지 삭제, 워크스페이스 봇 관리 기능 등을 추가했고 프리미엄 플랜 이상부터 화상회의 시 100명까지 입장할 수 있게 했다. 카카오워크는 출시 5개월 만에 ‘워크스페이스’ 개설 수 12만개를 돌파하며 국내 협업툴 시장에 성공적으로 안착하고 있다.

뉴스제공=카카오, 기업이 작성하여 배포한 보도자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