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개발공사, 사회적경제 기업 공공 구매 '활발'
전남개발공사는 1일 중소기업일자리경제진흥원 컨벤션홀에서 사회적경제 기업 공공 구매 상담회를 했다.

상담회에는 통신장비, 전기자재, 인쇄물, 폐쇄회로(CC)TV, 실내인테리어, 장애인 편의시설 등과 관련한 도내 20여개 사회적경제 기업이 참여해 개발공사 구매담당자와 일대일 대면상담했다.

전남개발공사는 지난해 사회적경제 기업들로부터 6억3천만원 어치 물품을 구매했다.

지난해 도내 공공기관들의 구매실적 10억원 어치의 63%에 해당한다.

전남개발공사는 올해 들어 10월말까지 4억원 어치를 구매했고, 연말까지 추가로 4억원 어치를 구매할 계획이다.

사회적경제 기업은 취약계층에 사회서비스 또는 일자리 제공을 통해 경제 활성화 및 지역사회 공헌을 목적으로 영업활동을 하는 기업으로 고용노동부로부터 인증을 받아야 한다.

전남개발공사 장충모 사장은 "내년에는 행사 규모를 확대해 도내 사회적 경제 기업들이 지속가능한 성장을 이룰 수 있도록 다양한 방안을 모색하고 협력하겠다"고 말했다.

/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