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의힘, 尹대통령 '박진 해임 거부'에 "野, 사필귀정"
국민의힘은 30일 윤석열 대통령이 국회의 박진 외교부 장관 해임 건의를 받아들이지 않기로 한 것을 두고 더불어민주당을 향해 "사필귀정"이라고 밝혔다.

박정하 수석대변인은 이날 구두논평에서 이같이 전한 뒤 "민주당은 이제라도 민생을 도외시한 정쟁을 멈추고 정기국회를 협치의 장으로 만들어야 한다"고 촉구했다.

이어 "박진 외교부 장관은 지금까지 국익을 위해 헌신하셨던 것과 같이 앞으로의 맡은 소임에도 최선을 다해주길 요청드린다"고 했다.

김은혜 홍보수석은 이날 저녁 언론 공지에서 "오늘 인사혁신처를 통해 '헌법 63조에 따라 박진 장관의 해임을 건의한다'는 국회의 해임 건의문이 대통령실에 통지됐다"며 "윤석열 대통령은 해임 건의를 받아들이지 않는다고 말했다"고 말했다.

/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