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호성 후보측 "어떤 논의도 할수 있다" 긍정 반응
김윤태 전북교육감 후보, 천호성 측에 단일화 제안

김윤태 전북교육감 후보는 23일 "전북교육을 걱정하는 도내 시민사회와 교육단체들의 염원을 담아 천호성 후보 측에 단일화를 제안한다"고 밝혔다.

김 후보는 전북도교육청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모든 사사로운 사정을 내려놓고 전북교육의 회귀를 막고 미래를 열기 위한 것"이라면서 "일전에 천 후보가 제게 단일화를 제안한 바 있으며 그 취지에 동의하기에 제안을 받아주리라 믿는다"고 덧붙였다.

그는 "단일화 완료 시점은 사전투표가 시작되기 전, 늦어도 오는 26일까지가 좋겠다"면서 "후보를 대리하는 실무진이 만나 구체적인 방법을 논의하자"고 제의했다.

천 후보 측은 "열린 자세로 나설 준비가 되어 있다. 어떤 논의도 할 수 있다"며 긍정적인 반응을 보였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