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준석 "이재명 충분히 이길 수 있다"
이재명 "국힘은 억지 소리 전문당"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총괄선거대책위원장. 뉴스1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총괄선거대책위원장. 뉴스1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총괄선거대책위원장이 19일 자신의 패배를 예측한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를 향해 “본인 성상납 의혹에 대해서 해명이나 먼저 하고 얘기를 하는 게 정치인의 도리”라고 직격탄을 날렸다.

이 위원장은 이날 CBS라디오 ‘김현정의 뉴스쇼’에 출연해 “정말로 말이 안 되는 말씀을 자주 많이 하신다”며 “내 눈에 들보도 좀 보고 남의 티끌을 지적하는 게 좋겠다는 생각을 한 번 해 봤다”고 말했다.

앞서 이준석 대표는 지난 18일 인천 계양을 국회의원 보궐선거에 출마한 이 위원장이 윤형선 국민의힘 후보와 여론조사 지지율 격차가 10%포인트에 불과한 점을 거론하면서 “당에서는 윤형선 후보로 이길 수 있다고 판단한다”고 말했다.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 연합뉴스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 연합뉴스

이에 대해 이 위원장은 “국민의힘은 원래 억지 소리 전문당”이라며 “남의 당의 문제를 지적하려면 자신을 먼저 돌아봐야 된다”고 일축했다.

성추행 의혹으로 제명된 박완주 전 의원 등 민주당의 성비위 논란에 대해서는 “우리가 할 수 있는 최고 수위의 제재를 했고 다시는 발생하면 안 되는 일이기 때문에 깊은 책임감을 느끼고 있다”면서도 “성희롱, 성추행 심지어 성폭행, 그리고 성상납, 이런 걸로 하면 국민의힘이 훨씬 더 많다”고 설명했다.

오형주 기자 ohj@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