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임선대위원장 등 확정…출범식은 조만간 1차 회의로 대체 예정
"네거티브 없이 정책·비전으로 선거" 민주당 강원선대위 구성

6·1지방선거 공식 선거운동 시작을 하루 앞두고 더불어민주당 강원선거대책위원회가 구성됐다.

민주당 강원선대위는 '강원도 전성시대, 대한민국을 이끄는 강원도'를 슬로건으로 과제별 위원회, 강원성공캠프, 정책자문위원회 등을 구성했다고 18일 밝혔다.

선대위는 원주와 춘천에 지역구를 둔 송기헌·허영 의원이 상임선대위원장을 맡았다.

또 우상호·김병주·권인숙 의원과 박지현 비상대책위원장, 도종환 전 문화체육관광부 장관, 성경륭 전 국가균형발전위원장, 김현종 전 청와대 국가안보실 2차장, 김정우 전 조달청장, 남평오 전 이낙연 총리실 민정실장, 김기석 강원대 교수, 김미영 전 강원 경제부지사가 공동선대위원장에 임명됐다.

고문단에는 이창복, 박우순 전 의원 등 47명의 원로가 합류했다.

선대위 대변인은 신현영 의원, 박재희 성균관대 교수가 맡는다.

과제별 위원회는 분야별 전문가들이 이끈다.

국회 행정안전위원장으로서 강원특별자치도법 통과를 이끈 서영교 의원이 '특별한 강원도 특별자치도추진위원장'으로 임명됐고, 당내 교통전문가인 맹성규 의원이 '수도권철도시대위원장'을 맡았다.

김우영 강릉시장 후보는 '바다가 있는 스위스 위원장'으로서 이광재 강원지사 후보의 핵심 영동지역 공약을 뒷받침한다.

또 '찾아가는 의료위원회'(위원장 이레나 이화여대 교수), '국방산업위원회'(김병주 의원), '바다가 보이는 야구위원회'(조계현 전 기아 타이거즈 단장), '바다가 보이는 축구위원회'(신문선 전 해설위원), 대학 도시를 정책화할 '대학도시위원회'(김세용 고려대 교수), '폐광지역위원회'(한형민 문체부 전 차관보), '일자리위원회'(구자관 삼구아이앤씨 대표), '접경지역 발전위원회'(정만호 전 강원도 경제부지사)를 구성됐다.

이광재 강원도지사 후보의 정책을 지원하는 정책자문위원에는 박정원 상지대 전 부총장, 심은석 가톨릭관동대 교수, 김광묵 서울대 행정대학원 객원교수 등이 이름을 올렸다.

선거 실무를 담당할 강원성공캠프는 전상헌 국가균형발전위원회 전 대변인이 이끈다.

민주당 강원선대위는 오는 20∼21일 1차 회의를 여는 것으로 출범식을 대체할 예정이다.

이광재 후보는 "특별자치도법 통과로 강원도가 역사적 전환점을 맞이했다"며 "중앙 정부에 필적할 인재들을 갖춘 준비된 도지사 후보임을 도민에게 확실히 알리고, 네거티브 없이 구체적 정책과 담대한 비전으로 선거에 임하겠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