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불어민주당 대선후보였던 이재명 전 경기지사가 26일 고(故) 이외수 소설가의 별세에 "아픔과 고통 없는 하늘에서 편히 쉬십시오"라고 추모했다.

이 전 지사는 이날 페이스북에서 "이외수 선생의 영면을 기원한다"며 "특유의 풍자와 해학, 혜안이 가득 담긴 글 덕분에 같은 시대를 살아온 우리들은 함께 울고 웃을 수 있었다"고 밝혔다.

이 전 지사는 "개인적으로는 늘 굳건한 믿음과 진심 어린 응원을 보내준 분"이라며 "평생 잊지 못할 것"이라고 썼다.

이재명, 故이외수 작가 추모 "풍자·혜안 담긴 글에 울고 웃어"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