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로구, 발달장애인 그림 전시회…삼청동서 22일까지
서울 종로구는 '장애인의 날(4월20일)'을 맞아 관내 거주하는 발달장애인 예술가 10명의 작품세계를 알리는 '행복한 동행, 발달장애인 그림 전시회'를 연다고 12일 밝혔다.

전시회는 11∼22일 종로구장애인가족센터 1층(삼청로 91-1)에서 열린다.

아울러 18일부터 종로장애인복지관 등에서 '함께x공감'이라는 주제로 원데이클래스, 배리어프리 영화 무료 상영 등 행사를 진행한다.

구 관계자는 "앞으로도 장애인가족지원센터 내부 공간을 활용해 장애인과 비장애인이 함께하는 전시회 등을 진행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