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명 후보, 철저히 검증하겠다"
사진=연합뉴스

사진=연합뉴스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 후보(사진)는 28일 국민의힘이 '선(先) 양자 토론'을 고수한데 대해 "양자토론을 먼저 하자고 한 이유는 이재명 후보의 대장동 의혹과 저에 대한 논란을 국민께서 가장 궁금해 하시기 때문"이라고 밝혔다.

윤 후보는 이날 자신의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를 통해 "두 후보의 대선 후보 자격을 제대로 검증하는 것이 국민에 대한 예의"라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저는 대통령 후보로서 국민의 우려와 궁금증을 해소해야 할 의무가 있다"며 "전 국민 앞에서 토론을 통해 이 후보를 철저히 검증하고, 저에 대한 모든 논란을 깨끗하게 설명하도록 하겠다"고 했다.

이어 "양자 토론, 4자 토론 전부 다 적극 임하겠다"며 "이번 대선을 바라보는 국민들의 우려가 적지 않다. 저 역시 후보로서 책임을 통감한다"고 덧붙였다.

고은빛 한경닷컴 기자 silverlight@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