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당 "이재명·송영길 협의 통해 제안"
"우상호, 승리 경험 多…총체적 역할할 것"
우상호 더불어민주당 의원. / 사진=뉴스1

우상호 더불어민주당 의원. / 사진=뉴스1

우상호 의원이 더불어민주당 선거대책위원회의 총괄선거대책본부장으로 합류한다. 대선이 코앞으로 다가오면서 당력을 총 결집하려는 조치다.

박광온 민주당 선대위 공보단장은 27일 서울 여의도 민주당사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우상호 의원이 선대위의 총괄선대본부장을 맡기로 했다"며 "이재명 대선 후보와 송영길 대표가 협의해서 우 의원에게 총괄선대본부장 자리를 제안했다"고 말했다.

박 단장은 "우 의원은 정확한 정세 분석과 합리적이고 유연한 상황판단 능력을 보여왔다"며 "대선 시기마다 공보단장과 공동선대위원장 등 중책을 맡아 선거 승리에 크게 기여해왔기 때문에 국민의 열망인 정치혁신과 이 후보 당선에 총체적 역할을 해줄 것으로 기대한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민주당은 효율성에 문제가 있다는 지적을 받아들여 그동안 선대위를 슬림화해 운영을 해왔다"며 "이제는 당력을 총 결집해야 할 시기라는 내부 공감대가 형성됐고, 공석이었던 총괄선대본부장에 우 의원이 적임자라는 판단을 내린 것"이라고 부연했다.

김대영 한경닷컴 기자 bigzer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