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연합뉴스

사진=연합뉴스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선 후보가 추가경정예산(추경) 편성을 논의할 여야 모든 대선 후보 간 긴급 회동을 제안했다.

이 후보는 21일 국회 기자회견에서 "국민의힘이 제안한 35조원 규모의 소상공인·자영업자 지원을 위한 추경편성에 100% 공감하고 환영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정부가 부담을 갖지 않고 차기 정부 재원으로 35조원을 마련해서 이번에 신속하게 소상공인·자영업자 지원이 가능하도록 모든 대선후보에게 긴급 회동을 제안한다"고 밝혔다.

김수영 한경닷컴 기자 swimmingk@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