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후보(왼쪽),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후보. / 사진=연합뉴스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후보(왼쪽),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후보. / 사진=연합뉴스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후보와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후보의 첫 양자 TV토론이 오는 27일 오후 10시부터 자정까지 120분간 진행된다.

민주당 측 TV토론 실무협상단을 맡은 박주민 의원은 18일 여의도 민주당사에서 기자들과 만나 "오는 27일 정확히 밤 10시부터 120분간 양자 토론을 한다는 것으로 결정됐다"며 "방송 3사와 토론 방식을 정하는 미팅은 오는 25일 오후 2시에 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이재명 후보는 설 연휴 후 4당 합동 토론 제안도 수용했다"며 "윤석열 후보를 포함한 다른 3당 후보들의 참여를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토론 내용에 대해서는 전혀 결정돼 있지 않다"며 "방송 3사가 보내온 공문에도 주제와 방식에 대한 얘기는 없었다"고 했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