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 "환자·의료진 안전 확보, 검사 대기시간 단축 효과 등 기대"
김해시, 보건소 내 선별진료소 신축…검사 전 과정 비접촉 방식

경남 김해시는 보건소 내에 새로 지은 선별진료소를 이달부터 본격 운영한다고 17일 밝혔다.

시는 3억5천만원을 투입해 보건소 주차장 오른편에 121㎡ 규모로 선별진료소를 신축했다.

선별진료소에는 접수실, 진료실, 검체실 3실, 격리병상, X-ray실이 있다.

자동환기, 냉난방기, 자동 음압제어시스템 등도 갖췄다.

시는 QR코드와 URL 주소를 활용한 전자문진표 작성, 검사자와 의료진 공간 분리 등을 통해 검사의 전 과정을 비접촉 방식으로 운영한다.

시 관계자는 "컨테이너 선별진료소 운영 등으로 폭염과 한파에 고통을 겪은 근무자들이 더욱 쾌적한 환경에서 근무할 것으로 기대한다"며 "환자와 의료진의 안전 확보는 물론이고 검사 대기시간 단축 효과도 있을 것이다"고 말했다.

김해시, 보건소 내 선별진료소 신축…검사 전 과정 비접촉 방식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