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뉴스1

사진=뉴스1

홍준표 국민의힘 의원은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후보에 대해 한 네티즌이 "바지사장 같다"고 평가하자 "그리 만만한 사람이 아니다"라고 반박했다.

홍 의원은 6일 자신이 만든 청년 정치 플랫폼 ‘청년의 꿈’의 ‘청문홍답’(청년의 고민에 홍준표가 답하다) 게시판을 통해 "사실상 김종인이 대통령? 지금 굴러가는 판이 이게 맞는 건가. 윤석열이 꼭 바지사장 같다"는 글이 올라오자 이같이 답했다.

앞서 홍 의원은 윤 후보에 대해 "생각이 바르고 담백한 면이 있더라"라고 평하기도 했다.

윤 후보는 당 중앙선거대책위원회 출범식에 홍준표 의원과 유승민 전 의원이 불참한 것을 두고 "응원해주시지 않을까 기대하고 있다"고 밝히며 기대감을 표했다.

이미나 한경닷컴 기자 helper@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