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미협회 '한미 친선의 밤' 개최

사단법인 한미협회(회장 최중경 전 지식경제부 장관·사진)는 지난 24일 서울 그랜드워커힐호텔에서 제19회 ‘한미 친선의 밤’을 열었다. 행사에는 손경식 한국경영자총협회 회장 등이 참석했다. 협회는 제임스 레이니 전 주한 미국대사에게 한미우호상을 수여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