엘프시스템·티아이, 지식재산 스타트업 경진대회서 최우수상

수소와 신산업분야 유망 지식재산 창업기업 발굴을 위한 '제2회 지식재산 스타트업 경진대회'에서 ㈜엘프시스템과 ㈜티아이가 최우수상을 받았다.

산업통상자원부는 특허청과 28일 서울 엘프시스템과 마포구 프론트원에서 경진대회 수상자로 선정된 13개 스타트업을 발표했다.

수상 스타트업에는 총 2천300만원의 상금과 범부처 통합 본선 진출권이 주어진다.

㈜엘프시스템은 '모빌리티 수소연료전지 스택용 금속분리판 제조 시스템'이라는 창업 아이템으로 수소 분야에서 최우수상인 산업부장관상을 받았으며 ㈜티아이는 고주파를 이용한 새로운 방식의 백내장 수술기구인 '아이메스'로 신산업 분야에서 산업부장관상을 차지했다.

우수상에 해당하는 특허청장상은 ㈜윈테크에너지와 ㈜라피끄에 돌아갔다.

산업부와 특허청은 창업기업의 사업화 자금 확보를 돕기 위해 이날 은행권청년창업재단, 벤처투자자 약 20명을 초대해 비대면 투자유치설명회를 열었다.

다음달에도 신용보증기금과 공동으로 투자유치설명회를 개최할 계획이다.

전문가 기술 컨설팅과 상용화 지원, 신용보증 등 다양한 후속 지원도 제공한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