컬리 등 3개사와 투자 1천129억·고용 1천546명 협약 체결
경남에 투자하세요…도, 온라인 투자유치설명회 열기

경남도는 28일 창원컨벤션센터에서 '2021 온라인 투자유치설명회'를 했다.

유튜브 채널로 진행된 이 날 설명회에는 국내외 기업인 등 100여 명에게 경남만의 차별화된 투자환경과 투자지원 제도를 소개하고 온라인 투자상담을 했다.

박종원 경남도 경제부지사는 '다시 뛰는 경제의 심장, 경상남도'라는 주제로 경남의 투자 강점을 소개했다.

경남이 역점을 두어 추진하는 제조업 혁신, 부울경 메가시티, 인재양성 등 주요 정책을 소개했다.

남부내륙고속철도, 진해신항 건설 등 변화하는 투자환경을 강조하면서 투자성공을 위한 방향도 제시했다.

경남에 투자 중인 삼양식품, 로만시스, GMB코리아 등 투자 성공사례도 소개하며 투자 진행 과정과 애로사항 발생 시 해결 방법 등을 공유했다.

유튜브 실시간 채팅과 화상(ZOOM)으로 참여한 기업의 질의응답을 통해 소통하는 시간도 가졌다.

경남에 투자하세요…도, 온라인 투자유치설명회 열기

이날 설명회에서는 하병필 도지사 권한대행을 비롯해 함안·창녕군수, 컬리·보그워너창녕·디젠스 등 기업체 관계자가 참석해 투자협약도 체결했다.

서울에 있는 주식회사 컬리는 온라인 장보기 대표쇼핑몰로 급성장한 기업으로, 영남권 물류센터 신설을 위해 경남에 투자를 결정했다.

3만3천여㎡ 규모 부지에 1천억원 투자와 1천500명 신규인력을 고용할 계획이다.

친환경 자동차용 모터와 발전기를 생산하는 외국인투자기업인 유한회사 보그워너창녕은 외국인 투자기업의 미처분 이익잉여금 재투자로 생산설비 증설 109억원과 20명의 신규고용을 할 예정이다.

국내 복귀기업인 주식회사 디젠스는 자동차 배기시스템과 촉매변환 장치를 주로 생산한다.

인도 현지법인을 청산하고 현 함안공장 내 20억원을 투자해 신규 생산설비를 증설하고 26명의 신규직원을 고용한다.

하병필 권한대행은 "경남은 제조업과 물류 등 경제 혁신을 통해 기업이 투자하기 좋은 환경을 만들어 가고 있다"며 "경남도가 기업인의 동반자가 돼 경영에 어려움이 없도록 최선을 다해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