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소식] '2021 대한민국 도시재생 산업박람회' 개막

(창원=연합뉴스) '2021 대한민국 도시재생 산업박람회'가 27일 창원 마산해양신도시 일대에서 막을 올렸다.
'도시엔 활력을, 지역엔 일자리를'이라는 주제로 진행되는 이번 행사는 오는 30일까지 온·오프라인을 병행해 열린다.
하병필 경남도지사 권한대행은 "도시재생은 해당 지역을 물리적으로 정비함과 동시에 지속가능한 도시 경쟁력을 회복하는 과정"이라며 "이번 박람회를 통해 도시재생의 경험을 공유하고 새로운 아이디어를 도출함으로써 도시재생 사업이 성공적으로 추진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축사했다.
이번 박람회에서는 스마트혁신과 그린뉴딜을 통한 도시 활성화, 도시재생의 성공사례, 주택정비, 민간참여 등 도시재생의 새로운 방향을 제시한다.
경남도는 도내 18개 시·군과 함께 '경상남도 도시재생 사진전'을 열어 도시재생사업으로 구축한 거점시설과 각종 활동, 경남의 도시재생 발자취를 한자리에서 볼 수 있도록 했다.
국화축제와 연계해 열리는 이번 박람회에서는 도시재생 사례공유 발표대회, 도시재생 아이디어&UCC 영상 제작 공모전, 도시재생 지역대표기업 경진대회 등이 진행된다.

지역문제 해결플랫폼 성과공유회 'it. 스미다' 개최

(창원=연합뉴스) 경남도는 27일 창원컨벤션센터에서 2021년 경남 지역문제 해결플랫폼의 성과공유회를 온·오프라인으로 개최했다.
성과공유회 명칭은 'it. 스미다'로 정했다. 지역문제를 해결하는 일이 협업을 통해 점점 지역에 스며들고, 지역문제 해결플랫폼이 우리 사회의 새로운 문제 해결에 중추적인 역할을 하는 중의적 의미를 담았다.
이날 행사에서는 지역문제 해결플랫폼 대담 '재기발랄.경남'이 진행됐다.
정보주 경남지역문제 해결플랫폼 공동대표의 사회로 윤난실 청와대 제도개혁비서관, 옥세진 도 사회혁신추진단장, 홍준표 LH 경남지역본부장이 토론자로 참여해 경남지역문제 해결플랫폼의 새로운 비전과 지역문제 해결을 위한 새로운 방식에 관해 토론했다.
2019년 발족한 경남지역문제 해결플랫폼은 87개 기관이 참여한 추진위원회와 17개 시·군이 지역혁신 네트워크를 구축해 지역문제의 맞춤형 해법을 찾아가며, 지역사회와 주민들 삶의 변화를 위해 앞장서고 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