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석열 겨냥 "'전두환 찬양' 처벌해야"
이재명 "尹, 사과사진 2차 가해…한국판 홀로코스트법 제정해야"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선 후보는 22일 윤석열 전 검찰총장이 전두환 옹호 논란 발언 이후 SNS에 반려견에 사과를 주는 사진을 올린 것과 관련해 "한국판 '홀로코스트 부정 처벌법'이 필요하다"고 주장했다.

이날 오전 광주를 방문한 이 후보는 페이스북에서 "윤석열 후보가 전두환 씨를 찬양하고도 반성은커녕 먹는 사과 사진으로 2차 가해를 남발 중"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이 후보는 "유럽에는 이른바 '홀로코스트 부인 처벌법'이 존재한다.

2차 세계대전이 종식된 지 반세기가 지났어도 나치를 찬양하거나 나치 범죄를 부인하는 이들을 처벌하는 법"이라며 "전두환 찬양은 한국판 홀로코스트법을 제정해서라도 처벌해야 한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