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불어민주당은 28일 세종시에 국회의사당 분원을 설치하는 국회법 개정안 통과에 환영한다는 입장을 내놨다.

송영길 대표는 페이스북을 통해 "국회 세종 시대가 열린다"며 "민주당의 숙원이 마침내 매듭을 풀었고, 이제 세종시를 명실상부한 행정수도로 만드는 일이 남았다"고 밝혔다.

대선주자인 이재명 경기지사는 페이스북에 글을 올려 "국토 균형발전은 물론 노무현 대통령의 꿈이었던 행정수도 완성을 현실화하는 길"이라며 "균형발전을 위한 큰 글음을 내딛게 되어 환영한다"고 밝혔다.

이어 "(저는) 대통령 제2 집무실을 세종시에 설치할 것을 약속드렸다"며 "세종시는 수도권 일극 체제를 극복하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했다.

이낙연 전 대표도 SNS에서 "입법부까지 둥지를 틀면 세종시는 더 충실한 행정수도로 발돋움할 것"이라며 "앞으로 행정수도 안착, 국가균형발전 완수를 위해 제가 할 수 있는 모든 일을 하겠다"고 했다.

이 대표는 ""공공기관 지방 이전 등 국가균형발전 전략을 견인하겠다"고 덧붙였다.

민주, 세종의사당법 통과에 "환영…행정수도 완성 현실화"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