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학기술 강군 육성 점검…산·학·연 연계방안 협의
NSC 상임위 개최…"北 미사일 발사 대내외 동향 주시"

청와대는 16일 서훈 국가안보실장 주재로 국가안전보장회의(NSC) 상임위원회 회의를 열고 북한의 연이은 미사일 발사와 관련한 대내외 동향을 면밀히 주시했다.

참석자들은 또 최근 한미·한일·한미일 북핵수석대표 협의 및 한중 외교장관회담 성과 등을 바탕으로 유관국들과의 협의를 한층 강화하기로 했다
아울러 13일 열린 한·호주 외교·국방 장관회의 성과를 높이 평가하고 ▲ 코로나19 극복 및 경제 회복 ▲ 기후변화 ▲ 핵심광물 공급망 구축 ▲ 우주 및 국방과학기술 등에서 양국 협력을 확대하기로 했다.

참석자들은 '4차 산업혁명 시대 첨단과학기술 강군 육성'을 목표로 추진해 온 과제에 대해서도 논의했다.

이들은 국방 연구개발(R&D) 분야에 있어 국가과학기술 역량 활용 및 투자확대 성과, 미래형 국방과학기술 개발 추진 성과를 점검하고, 군과 산·학·연의 연계 협력을 심화할 방안을 협의했다.

이날 회의에는 기존 상임위원 외에도 임혜숙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 박수경 청와대 과학기술보좌관, 강은호 방위사업청장, 박진규 산업통상자원부 1차관 등이 참석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