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 고양시는 1일 신청사 건립 국제설계공모 현장 설명회를 열었다고 2일 밝혔다.

고양시, 신청사 건립 국제설계공모 현장 설명회 개최

이번 설명회는 지난달 18일 공고한 고양시 신청사 건립 국제설계공모의 목표, 대상지, 주요시설 면적, 공간배치 계획 등에 대한 안내 및 질의응답을 위해 열렸다.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비대면 온라인으로 진행된 설명회에는 신청사건립단장, 심사위원장인 경기대 천의영 교수를 비롯해 사전등록을 마친 19개 업체가 참여했다.

사전등록을 하지 못한 참가자들은 유튜브 라이브 중계를 통해 참여했다.

고양시 신청사는 덕양구 주교동 206-1번지 일원에 전체면적 7만3천946㎡ 규모로 건립될 예정이다.

2023년 착공해 2025년 준공을 목표로 한다.

이재준 시장은 "노후화·분산화된 현 청사로 인한 시민 불편을 개선하고, 시민을 위한 미래지향적인 친환경 녹색 건축물로 건립될 예정"이라고 말했다.

국제설계공모에 대한 자세한 내용과 온라인 현장 설명회 영상은 고양시 신청사 국제설계공모 홈페이지(www.goyang-newcityhall.org)에서 확인할 수 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