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병석 의장, 터키·아제르바이잔 순방차 출국

박병석 국회의장이 터키, 아제르바이잔 공식 방문을 위해 13일 출국한다.

터키(13∼18일), 아제르바이잔(19∼21일)을 6박 9일간 방문하는 일정이다.

먼저 터키 앙카라에서 무스타파 쉔톱 터키 국회의장을 만난다.

레제프 타이이프 에르도안 대통령과의 회동도 추진한다.

면담에서 박 의장은 터키 남서부 지역의 대규모 산불로 인한 인명 피해를 위로하고, 터키의 한국전쟁 참전에 사의를 표할 예정이다.

'차나칼레 대교 사업' 등 현지 인프라 사업, 방위산업 부문의 양국 협력을 진전시킬 방안도 모색한다.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G20, 믹타(멕시코, 인도, 한국, 터키, 호주 등 5개 중견국 협의체) 회원국으로서 두 나라의 협력 방안도 논의한다.

박 의장은 이어 아제르바이잔 수도 바쿠에서 사히바 가파로바 국회의장과 회담을 한다.

박 의장은 아제르바이잔과 인프라 건설, 재생에너지, 스마트시티 건설 등에서 협력한 방안을 두고 의견을 교환할 예정이다.

또한 비동맹운동(NAM) 의장국인 아제르바이잔에 '한반도 평화 프로세스'를 위한 건설적 역할을 해달라고 당부할 예정이다.

이번 순방에는 더불어민주당 위성곤 황운하 이수진 장경태 의원, 국민의힘 윤주경 윤창현 의원, 김형길 외교특임대사 등이 수행한다.

이번 2개국 방문은 박 의장 취임 후 7번째 해외 순방이다.

국회 관계자는 "이번 순방을 통해 코로나19 상황 속에서도 대한민국과 터키, 아제르바이잔과의 우호 협력 관계가 한층 강화될 것"이라고 기대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