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 한미훈련 반대에 청와대 "언급할 사항 없어"

청와대는 최근 중국이 한미연합훈련 반대 입장을 보인 것에 대해 "특별히 언급할 사항이 없다"며 입장 표명을 삼갔다.

청와대 핵심관계자는 이날 기자들을 만나 '왕이(王毅) 중국 외교담당 국무위원 겸 외교부장이 최근 아세안지역안보포럼(ARF) 외교장관회의에서 한미연합훈련 반대 입장을 공개적으로 밝힌 것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느냐'는 질문에 이같이 답했다.

이 관계자는 "내일부터 예비훈련이, 16일부터 정식 훈련이 시작된다.

16일이 임박해 (훈련 일정에 대한) 국방부의 발표가 있을 예정"이라며 준비된 일정대로 훈련이 이뤄질 것임을 시사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