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북 대화 재개 환영 논평 내놔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 /사진=연합뉴스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 /사진=연합뉴스

국민의힘이 27일 남북 통신연락선 복원에 대해 환영한다는 입장과 함께 북한의 만행에 대해 책임 있는 답변을 받아야 할 것이라는 논평을 내놨다.

양준우 대변인은 이날 구두논평을 통해 "어떠한 관계에서도 물밑 대화는 이뤄져야 한다"면서 "이번 통신 복원이 구애가 아닌 소통의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양 대변인은 "그동안 남북 통신연락선은 북한의 필요에 따라 일방적으로 끊어지고 재개되는 것이 반복돼 왔다"면서 "상호 존중을 바탕으로 한 쌍방향 소통이 이루어질 때 '대화'라 부르고, 일방향의 소통은 '구애'라고 한다"라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연락선 단절 이후 벌어졌던 연평도 해역 공무원 피격 사건, 해킹 공격, 3월 미사일 발사 등 북한의 만행에 대해 책임 있는 답변을 받아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류은혁 한경닷컴 기자 ehryu@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