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두관 "文정부 탄생의 주역, 김경수 생환해야"

더불어민주당 대권 주자인 김두관 의원은 10일 김경수 경남지사가 댓글 여론조작 혐의에 대한 대법원 선고(21일)를 앞둔 것과 관련, "부산·울산·경남의 미래와 과업을 위해 김 지사는 생환해야 한다"고 밝혔다.

문재인 대통령의 사저가 있는 경남 양산을이 지역구인 김 의원은 이날 페이스북에서 "김 지사는 노무현 전 대통령의 마지막 비서관이자, 문재인 정부 탄생의 주역"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김 의원은 "선거법 위반 부분은 고등법원에서 이미 무죄를 선고받았다.

대법원이 현명하게 판단할 것"이라며 "정권 재창출과 지방선거 승리를 위해 김두관의 선전과 김경수의 생환이 절대적으로 필요하다"고 덧붙였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