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교안, 집콘서트 "내집 마련 막는 규제 다 없애겠다"

대권 주자인 황교안 전 미래통합당(국민의힘 전신) 대표는 8일 "문재인 정부의 부동산 정책이 집 없는 국민을 '헬조선'에 살게 하고 있다"고 비판했다.

황 전 대표는 이날 오후 서울 중구 시그니처타워에서 개최한 '황교안의 집 콘서트' 간담회에서 "국민이 먹고사는 것보다 중요한 문제는 없다"며 이같이 밝혔다.

황 전 대표는 "무능은 거악이다.

내 집 마련을 가로막는 불필요한 규제 정책을 다 없애겠다"며 "시장 원리에 따른 부동산 공급 확대와 재개발·재건축의 적극 추진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이날 간담회에는 심교언 건국대 부동산학과 교수 등이 전문가로 참석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