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품의약품안전처는 '마이크로니들'(미세 바늘) 의약품의 글로벌 제품화를 지원하기 위해 규격과 품질평가 기준을 담은 민원인 안내서 영문 번역본을 발간한다고 18일 밝혔다.

마이크로니들 의약품은 주성분이 미세한 바늘을 통해 혈관이 아닌 피부로 전달되는 의약품이다.

식약처는 올해 2월 국문으로 안내서를 제정한 바 있으며, 외국에서도 활용될 수 있도록 이번 영문 안내서를 마련했다.

마이크로니들 의약품은 일반 주사제 등보다 통증 저감 효과가 크고 환자 편의성이 높아 국내외에서 상용화를 위한 연구가 활발히 이뤄지고 있다.

최근 코로나19 백신 연구에도 활용되고 있다.

식약처, '미세 바늘' 의약품 제품화 지원…안내서 영문본 발간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