與, 광주 철거건물 붕괴 참사 대책반 설치…단장에 김영배

더불어민주당은 14일 광주 철거 건물 붕괴 참사의 원인을 분석하고 책임을 철저히 규명하기 위한 당내 합동 사후 대책반을 구성하기로 했다.

송영길 대표는 이날 최고위원회의에서 "이런 원시적인 사고가 어떻게 일어날 수 있냐. 안타까운 마음을 금할 수 없다"며 "불법 하도급 문제나 원청의 부실 관리 등 총체적인 점검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송 대표는 "사전에 시민들로부터 경고와 민원이 있었음에도 왜 이것이 무시되었는지 철저히 검증해 밝히겠다"며 "김영배 최고위원이 수습반을 맡아 원인을 정확히 분석해 조처를 하겠다"고 밝혔다.

김 의원은 "제가 단장으로 있는 민주당 산업재해예방TF(태스크포스) 산하에 합동 사후 대책반을 설치했다"면서 ▲ 해체 공사 현장 감독과 관할 지자체의 책임 보강 ▲ 지자체의 철거 현장 점검 의무화 ▲ 6월 국회 내 건설안전특별법 제정 ▲ 중대재해처벌법 보완 입법 추진 등을 약속했다.
與, 광주 철거건물 붕괴 참사 대책반 설치…단장에 김영배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