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명 지지 모임 '민주평화광장' 광주·전남서 출범

더불어민주당 대권 주자인 이재명 경기지사의 전국 지지 모임인 '민주평화광장'이 1일 민주당의 텃밭인 광주와 전남에서 공식 출범했다.

'광주민주평화광장'은 이날 오후 광주 김대중컨벤션센터에서 출범식을 열고 본격적인 활동에 나섰다.

출범식에는 민주평화광장 공동대표인 이종석 전 통일부 장관과 민주당 조정식 의원을 비롯해 김영진·김윤덕·문정복·민형배·이동주·이해식·이형석·전용기 의원이 참석했다.

광주민주평화광장 상임대표는 광주가 지역구인 이형석(북구을)·민형배(광산구을) 의원이 맡았다.

이 지사는 영상 축사에서 "광주는 우리 역사의 변곡점마다 국가 공동체가 바른길로 나아갈 수 있도록 큰 역할을 해왔다.

이번 출범식이 민주주의 성지 광주에서 민주·평화·공정의 가치가 널리 퍼지는 뜻깊은 자리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전남민주평화광장'도 이날 오후 전남 여수엑스포컨벤션센터에서 출범식을 개최했다.

주철현(여수갑) 의원이 상임대표를 맡았다.

이 지사를 지지하는 현역 국회의원 모임인 '성장과 공정 포럼'(성공포럼)은 지난달 20일, 민주평화광장은 지난달 12일 발족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