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준표 "내가 올드보이? YS·DJ·盧는 뉴보이였냐"

무소속 홍준표 의원은 19일 국민의힘 복당 논란과 관련, 자신을 '올드보이'라고 비판한 한 조간신문 칼럼에 대해 "갑자기 펑하고 나타난 전두환 장군 같은 뉴보이가 지도자가 돼야 하나"라고 반박했다.

홍 의원은 이날 SNS에 "올드보이라고 계속 헐뜯는데 YS(김영삼), DJ(김대중), 노무현, 이명박, 박근혜, 문재인은 뉴보이였나"라며 이같이 말했다.

홍 의원은 "탄핵 대선의 패배 이유가 민주당이 거짓으로 덮어씌운 막말 때문이었나"라며 "보수 언론도 가담했던 탄핵으로 당 지지율이 4%밖에 안 될 때 구당(求黨) 차원에서 출마했던 탄핵 대선"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26년간 몸담았던 내 집에 잠시 외출했다가 돌아가려는데 도대체 뭐가 문제라서 안된다는 것인가"라며 "나는 계파도 만들어 본 일도 없고 계파원도 없다"고 강조했다.

'초선 당 대표론'에 대해서는 "변화의 논리로 일견 타당성이 있는 듯 보이지만, 그러면 그 언론사도 1년 차 기자를 편집국장으로 임명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