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 새 대북전략 토대로 남북·북미 대화 재개되도록 노력"
NSC 상임위 개최…한미정상회담 준비상황 점검

청와대는 13일 서훈 국가안보실장 주재로 국가안전보장회의(NSC) 상임위원회 회의를 열고 21일로 예정된 한미정상회담 준비상황을 살펴봤다.

참석자들은 이번 회담에서 한미동맹의 굳건함을 재확인하고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극복과 경제 회복, 기후변화 등에 대한 양국 협력을 심화할 수 있도록 준비에 만전을 기하기로 했다.

아울러 미국의 새로운 대북정책 검토 결과를 바탕으로 북미·남북 대화가 재개될 수 있도록 유관국과의 소통 및 협력도 지속해 나가기로 했다.

참석자들은 또 인도‧미얀마 상황과 중동 정세에 대해 논의했고 재외국민의 보호와 지원 상황을 점검했다.

이날 회의에는 경제안보 현안 점검을 위해 기존 상임위원 외에도 이호승 청와대 정책실장이 참석했다고 청와대는 전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