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튼튼이를 만났다" 페이스북에 소개
용혜인, 현역의원 세번째 임기 중 출산…이재명 "축하드린다"

기본소득당 용혜인 의원이 지난 8일 출산했다.

용 의원은 이날 페이스북에 아이 사진과 함께 "건강하게 태어난 튼튼이(태명)을 만났다"며 출산 소식을 알렸다.

그는 "첫 세상 나들이를 응원해주시고 축하해주신 많은 여러분께 감사드린다"고 적었다.

이 페이스북 글에는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축하드립니다"는 댓글을 남기기도 했다.

용 의원과 이 지사는 기본소득과 기본주택, 전국민 보편 재난지원금 등을 둘러싼 각종 토론회를 공동 주최하는 등 다양한 정책에 공감대를 표시해왔다.

지난 2월에는 용 의원이 이 지사의 기본소득론에 반대한 임종석 전 청와대 비서실장을 공개 비판하기도 했다.

현역 의원이 임기 중에 출산한 것은 19대 국회 장하나 전 의원, 20대 국회 신보라 전 의원에 이어 용 의원이 세 번째다.

그동안 임신과 출산 문제에 대한 고민을 SNS에 남겨왔던 용 의원은 지난 5일에도 "유산을 걱정하다가 저는 우리나라 의료시스템의 문제점을 절실하게 느껴야 했다"며 "유산 방지제를 맞았는데 건강보험 혜택을 받지 못했다.

저처럼 출산을 선택하고 경험할 여성들을 위해 국회의원으로서 제가 할 일을 찾아보겠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