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명 경기도지사는 2일 더불어민주당 송영길 신임 대표 체제 출범과 관련, "이제 원팀이 되어 흔들림 없는 실천과 유능한 실력으로 국민께 부응할 일만 남았다"고 밝혔다.

이 지사는 이날 페이스북에 "(당 지도부) 선거기간에 모든 후보께서 국민의 먹고사는 문제, 민생개혁을 제1과제로 말씀하셨다"며 이렇게 말했다.

그는 "당장은 국민께서 매섭게 바라보시겠지만, 아직 마음을 돌릴 수 있는 기회는 있다"며 "작은 민생개혁의 성과가 모여 국민의 실제 삶이 바뀌었음을 입증할 때 국민께서 다시금 개혁의 주체로 인정해주실 것"이라고 했다.

그러면서 "새로운 당 지도부가 그 선두에 서길 기대하며 경기도도 적극 함께 하겠다"고 덧붙였다.

이재명, 민주 새 지도부에 "원팀으로 민생개혁 성과 보여줘야"

이 지사는 신임 송 대표를 비롯해 최고위원 당선자들과 탈락한 후보들을 모두 거명하며 축하와 위로도 함께 전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