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재인 대통령이 21일 청와대 상춘재에서 오세훈 서울시장(오른쪽), 박형준 부산시장(왼쪽)과 오찬 간담회에 앞서 환담하고 있다. 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이 21일 청와대 상춘재에서 오세훈 서울시장(오른쪽), 박형준 부산시장(왼쪽)과 오찬 간담회에 앞서 환담하고 있다. 연합뉴스

오세훈 서울시장이 21일 문재인 대통령에게 이명박·박근혜 전 대통령의 사면을 건의했다.

오 시장은 이날 청와대 오찬 후 서울시청에서 브리핑을 열고 "여러 가지 현안에 대해 말씀 나눴고 중점적으로 몇 가지를 건의드렸다"면서 "두 분 전직 대통령의 사면 문제를 언급했다"고 밝혔다.

오 시장은 "마음속으로 이 주제에 대해 생각하고 식사 자리에 임했는데, 박형준 부산시장께서 먼저 말씀하셨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두 전직 대통령 사면에 대한 원론적인 내용의 문 대통령 답변이 있었다"고 덧붙였다.

문재인 대통령은 앞서 "국민공감대·통합을 함께 고려해야"한다고 밝혔다.

성상훈 기자 uphoo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